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키움증권 “올해 온라인 채권 판매 4,700억원 넘어서”

  • 이완기 기자
  • 2019-11-20 11:20:27
  • 시황
키움증권 “올해 온라인 채권 판매 4,700억원 넘어서”

키움증권(039490)이 올해 온라인 채권 판매 규모가 4,700억원을 넘어섰다고 20일 밝혔다.

증권사 창구에서 장외채권을 파는 기존의 방식과 달리 키움증권은 온라인에서 판매하는 까닭에 고객들이 홈페이지 등에서 채권의 판매금리를 쉽게 비교할 수 있어 개인투자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한편, 키움증권은 현재 30종 이상의 회사채를 판매하고 있다. 1만원부터 투자가 가능하다. 판매하는 채권 중 대표적인 상품에는 한화건설 102-2와 제이티비씨 10 채권이 있다. 한화건설 102-2 채권의 연 수익률은 세전 3.35%며 만기는 2022년 9월 20일이다. 이 채권은 3개월마다 이자가 지급되는 이표채 방식이다. 제이티비씨 10 채권의 연 수익률은 세전 3.25%며 2021년 9월 10일이 만기다.
/이완기기자 kinge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