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경제단체
“300원 모나미 프러스펜으로 예술작품 뚝딱”

모나미 아트콘테스트 종료

대상작 코로나19에 '기도하는 사람들'

모나미 프러스펜 아트 콘테스트 대상작 ‘기도하는 사람들’. /사진제공=모나미




문구기업 모나미(005360)가 창립 60주년을 맞아 개최한 프러스펜 아트 콘테스트 대상이 발표됐다.

22일 모나미는 이번 대회에서 대상으로 ‘기도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 작품은 방호복을 입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현장을 지키는 의료진을 비록한 다양한 이들이 간절히 기도하는 모습이 담겼다.

심사위원인 카콜 작가는 “지금의 상황을 잘 담아내면서 이겨내려고 하는 마음이 가득 든 따스한 희망이 담긴 작품”이라고 평가했다.



이번 ‘프러스펜 아트 콘테스트’는 뜨거운 관심 속에 총 2,300여건의 작품이 응모됐다. 그 중 유명 일러스트 작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의 심사와 온라인 투표를 통해 총 40점의 최종 수상작이 결정됐다.

이밖에 △금상 ‘왔다 갔다’ △은상 ‘몽환의 새’, ’우주의 우주’ △동상 ‘당신이라는 역사’, ‘이상한 생일파티’ 등이 선정됐다.

최종 선정된 대상(1명), 금상(1명), 은상(2명), 동상(6명)에게는 각각 150만원, 70만원, 50만원, 30만원의 상금과 상장 및 부상이 주어지며, 입선(30명)에게는 상장과 부상이 지급된다. 또한 최종 수상작은 6월 10일부터 16일까지 일주일간 인사동 마루 갤러리 3관에 전시되며, 시상식은 6월 13일 전시 장소에서 진행한다.
/박호현기자 greenlight@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3 08:10:00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