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기업
롯데, 6일부터 신입 공채..면접·엘탭은 한달 연기

지원서 접수기간 26일로 늘려

2020년 상반기 롯데그룹 채용 포스터 /사진제공=롯데




롯데그룹은 오는 6일부터 상반기 신입사원 채용을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엘탭(롯데 조직·직무 적합진단)과 면접 전형은 약 1개월 늦추기로 했다.

롯데는 이번 공채에서 식품, 관광, 서비스, 유통, 화학, 건설·제조 등 33개사의 영업관리, 경영지원, 정보기술(IT), 사용자경험(UX), 생산관리, 연구개발 등 169개 직무에서 신입사원을 모집한다. 지원서 접수 기간은 6일부터 31일까지다.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지난해 총 14일이었던 지원서 접수 기간을 26일로 대폭 늘렸다.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서류전형에서 최대 2개의 회사나 직무를 선택할 수 있는 ‘복수지원’을 허용한다. 서류 전형에서는 복수지원 사항에 대해 독립 심사를 진행해 모두 합격권인 경우 지원자가 선택한 우선순위에 따라 한 곳에만 합격하게 된다.

엘탭은 5월 중순에 그룹 통합으로, 면접은 5월 말~6월 초 계열사별로 진행된다. 수험장에서는 사전방역, 열감지 카메라 설치 및 체온 측정, 손 소독제 구비 등 철저한 감염 예방 프로세스를 운영한다. 엘탭 또는 면접전형에서 탈락한 지원자에게는 전형 결과 피드백이 이메일로 제공된다. 면접전형 결과는 6월 중순 발표한다.



롯데는 채용 홍보 과정에서도 구직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기 위해 행사를 최소화하고 온라인 홍보에 집중하기로 했다. 최근에는 롯데 채용 공식 유튜브 채널인 ‘엘리크루티비(L-RecruiTV)’를 개설해 ‘온라인 잡토크’ 등을 진행하고 있다.

롯데는 채용의 직무역량과 잠재력을 중심으로 선발하는 ‘능력중심 채용’ 기조를 강화하기 위해 인공지능(AI) 시스템을 서류전형에 활용한다. AI가 지원자의 자기소개서를 분석한 결과를 참고자료로 활용해 서류전형의 공정성과 객관성을 높일 계획이다. 일반전형과 별개로 장애인전형과 장교전형을 진행해 다양성을 중시하는 ‘열린 채용’ 원칙도 이어간다.

하계 인턴십 채용과 롯데 고유의 블라인드 채용인 ‘스펙(SPEC)태클’은 다음달 29일부터 지원서 접수를 받는다. 하계 인턴사원은 8주간의 인턴십을 거친 뒤 실습평가와 최종면접을 통해 하반기 A 그레이드 신입사원으로 입사할 수 있다. 롯데그룹 인사 담당자는 “코로나19 등으로 경영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으나 우수한 인재 영입을 통해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하고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신입사원 공채를 진행한다”고 말했다.
/박효정기자 jpark@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산업부 박효정 기자 jpark@sedaily.com
마그리트의 그림처럼, 어디에나 빛과 그림자는 공존합니다.
빛 뒤에 가려진 그림자도 놓치지 않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6.05 17:08:15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