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나만의 음악을 만든다”…엔씨, 美서 콘솔·PC 신작 ‘퓨저’ 공개

27일 美 ‘팍스 이스트’에서 ‘퓨저’ 시연 버전 공개
가상 뮤직 페스티벌에서 음악 믹스해 퍼포먼스
윤 대표 “새로운 경험 제공하는 신개념 음악 게임”

“나만의 음악을 만든다”…엔씨, 美서 콘솔·PC 신작 ‘퓨저’ 공개
엔씨소프트의 신규 퍼블리싱 음악게임 ‘퓨저(FUSER)’ 이용화면/사진제공=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036570)의 북미 법인 ‘엔씨웨스트’는 27일(현지 시간) 미국 보스턴에서 개막하는 게임쇼 ‘팍스 이스트 2020(PAX East 2020)’에 부스를 마련하고 콘솔 PC 플랫폼 신작 게임 ‘퓨저(FUSER)’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퓨저는 엔씨웨스트가 퍼블리싱 하고, 미국의 음악 리듬 게임 전문 개발사인 ‘하모닉스’가 제작한 신개념 인터랙티브 음악 게임이다. 가상의 뮤직 페스티벌 무대에서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믹스(mix)해 퍼포먼스 하는 내용을 담았다.

퓨저에는 세계 정상급 아티스트의 곡을 포함해 △팝 △랩·힙합 △R&B △댄스 등을 비롯한 다양한 장르의 노래가 100곡 이상 수록된다. 이용자들은 이 중 원하는 장르의 곡을 선택하고, 아티스트의 보컬, 베이스 라인, 악기 등을 믹스해 새로운 음악을 만들 수 있다. 팍스 이스트에서 공개되는 시연 버전에는 16곡만 수록된다.

또 싱글 모드와 멀티플레이(2~4인) 모드를 선택해 플레이할 수 있다. 소셜 기능을 활용해 본인이 만든 사운드를 게임 안에서 뿐만 아니라 여러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에 공유할 수도 있다.

윤송이 엔씨웨스트 대표는 “퓨저는 사람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는 신개념 음악 게임”이라며 “전 세계 이용자들이 만들어낼 창의적인 사운드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엔씨웨스트는 올해 가을 북미와 유럽에 퓨저를 출시할 계획이다. 플레이스테이션 4, 엑스박스 원, 닌텐도 스위치, PC 등 4개 플랫폼에 선보인다.
/백주원기자 jwpai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