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경제동향

작년 경제성장률 2.0%, 10년 만에 최저(속보)

민간소비·건설·설비투자 모두 부진
복지지출 등 정부소비 확대로 가까스로 사수
수출 감소로 실질 국내총소득 0.4% 하락

  • 백주연 기자
  • 2020-01-22 08:00:22
  • 경제동향
작년 경제성장률 2.0%, 10년 만에 최저(속보)
지난달 1일 부산항 신선대부두에 수출입 화물이 쌓여 있다. 수출이 지난해 12월 이후 무려 12개월 연속 감소세를 이어갔다./연합뉴스

지난해 경제성장률이 2.0%로 집계됐다.

22일 한국은행은 ‘2019년 4·4분기 및 연간 실질 국내총생산(GDP)’을 발표했다. 지난해 4·4분기 중 GDP 성장률은 전기대비 1.2%로 연간으로는 전년대비 2.0%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출항목별로 보면 정부소비 증가세가 전년대비 6.5%로 확대됐으나, 민간소비와 건설·설비 투자가 부진하고 수출 증가세가 둔화한 모양새다. 특히 수출이 감소하면서 실질 국내총소득(GDI)는 GDP 증가율(1.2%)보다 낮은 0.5% 증가하는데 그쳤으며 이는 전년대비 0.4% 감소한 수치다.
/백주연기자 nice89@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