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재테크

외국인도 '쏠쏠'한 사용 신한은행 앱 '쏠'

외국인도 '쏠쏠'한 사용 신한은행 앱 '쏠'

신한은행이 모바일 앱 ‘쏠(SOL)’을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 고객에 최적화한 쏠 글로벌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진옥동 신한은행장의 ‘쓰임(SSIM·Start! Small & Innovate Movement)’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디지털 유목민의 유연성으로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첫 번째 성과라고 설명했다. 쏠은 12개 언어로 이뤄져 있고 해외송금 통화별 환율 우대와 수수료 비교 서비스가 가능하다. 예·적금, 체크카드 신규 가입과 입출금 내역, 환율 알림, 공과금 촬영 납부 등 외국인이 필요로 하는 업무를 담았다. 지난달 말 시작한 오픈뱅킹 서비스도 탑재했다.

쏠 글로벌은 모바일뱅킹 회원 가입과 첫 해외송금 거래를 영업점 방문 없이도 가능하게 했다. 공인인증서 없는 금융 거래와 모바일 OTP(일회용 비밀번호)를 적용해 편의성까지 높였다.
/송종호기자 joist1894@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