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생활

이마트 ‘국민가격’ 흥행 돌풍...160개로 상품 확대

100일 만에 와인 84만병·물티슈 130만개 팔려
노트북, 스마트TV, 샴푸 등 상품 20여개 추가

  • 박민주 기자
  • 2019-11-12 09:43:55
  • 생활
이마트 ‘국민가격’ 흥행 돌풍...160개로 상품 확대

이마트(139480)는 상시 초저가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상품이 흥행을 지속하고 있다며 노트북과 스마트TV 등 20여종을 추가해 160개로 확대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마트가 지난 8월 국민가격 1차 상품으로 선보인 도스코파스 와인 750ml 2종은 4,900원이란 저렴한 가격에 출시 100일만에 84만병의 판매고를 올렸다. 까버네쇼비뇽은 49만병, 레드블랜드는(8월15일 출시) 35만병이 판매됐다.

이마트 관계자는 “초저가 와인 구매자 중 55%가 최근 6개월간 이마트에서 와인을 한번도 구매한 적이 없는 신규 고객”이라며 “고급 술로 인식되던 와인이 몸값을 낮추자 신규 고객이 유입됐다”고 설명했다.

이마트는 도스코파스 와인 연중 게런티 물량의 42%가 3개월여만에 소진되자 산지에 각 50만병씩 총 100만병의 추가 물량을 요청했다.

700원 초저가 물티슈(100매)는 벌써 130만개가 판매됐다. 당초 연간 게런티 물량인 500만개의 26%가 70일만에 판매된 것이다. 출시 첫 주 17만개가 판매된 물티슈는 반짝 흥행에 그치지 않고 현재까지 매주 10만개 이상이 꾸준히 판매되며 출시 후 계속해서 물티슈 부문 매출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지난 9월 출시한 이마트 국민워터 생수도 2L 6병에 1,880원이란 저렴한 가격에 출시 후 50일만에 56만개 낱개로는 340만병이 판매됐다. 이는 같은 기간 이마트에서 판매하는 2L생수 1~4위 브랜드 상품 수량을 모두 합한 것 보다 14%가량 많은 압도적인 물량이다.

이마트는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상품의 흥행 성공에 힘입어 11월에도 20여종의 상품을 추가로 선보이며 상시 초저가 상품 가지 수를 160여개로 확대한다. 대표상품은 일렉트로맨 노트북, 138cm(55형) UHD SMART TV, 케라시스 샴푸/린스 등이다.

일렉트로맨 노트북은 39.5cm(15.6’)의 Full HD LED모니터에 Intel i3-8145U CPU, 8GB 메모리, 7시간 사용할 수 있는 45.6Wh 배터리를 탑재 했음에도 가격은 유명 브랜드 상품 대비 30% 가량 저렴한 69만9,000원 이다. 이마트는 노트북의 초저가를 구현하기 위해 제조사에 연간 5000대의 물량을 게런티했다. 18년 기준 이마트에서 가장 많이 팔린 노트북은 4000대로 작년 1위 상품 보다 25%가량 많은 물량이다.

가성비 TV를 잇따라 히트시킨 이마트는 이번에 티지앤컴퍼니와 협업을 통해 일렉트로맨 138cm(55형) UHD SMART TV를 유사상품 대비 50%가량 저렴한 42만9,000원에 선보인다. 이번에 선보이는 일렉트로맨 스마트TV는 연간 2만대의 압도적 물량 게런티를 통해 가격을 낮췄다. 18년 기준 이마트에서 한 해 동안 판매된 138cm(55형) TV는 총 6만대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담당은 “앞으로도 유통구조 혁신을 위한 고민을 통해 고객과 협력회사가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상시 초저가 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박민주기자 parkmj@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