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SK그룹 CEO들 '행복플랜' 논의

내주 제주서 'CEO 세미나'
최태원 회장 등 70여명 참석

  • 박시진 기자
  • 2019-10-09 17:42:01
  • 기업

SK, 최태원, 최창원, SK수펙스, SK디스커버리

SK(034730)그룹 주요 계열사의 최고경영자(CEO)들이 다음주 제주에 모인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을 비롯한 CEO들은 각사가 마련한 ‘행복전략’을 공유할 계획이다.

9일 SK그룹에 따르면 최 회장을 비롯한 계열사 CEO 등이 내년 그룹과 계열사의 경영 전략 및 방향에 대해 토의하는 ‘2019 CEO 세미나’가 오는 16일부터 3일간 제주 디아넥스호텔에서 열린다. 연례행사인 CEO 세미나에는 최 회장과 최재원 수석부회장, 최창원 SK디스커버리(006120) 부회장, SK수펙스추구협의회의 조대식 의장과 7개 위원회 위원장, 주요 계열사 CEO 등 7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최 회장이 ‘딥체인지(근본적 변화)’의 방법론으로 강조해온 사회적 가치 추구와 일하는 방식의 혁신 등이 주로 논의될 것으로 알려졌다. 최 회장은 지난해 CEO 세미나에서 “사회적 가치는 사회와 고객으로부터 신뢰를 얻을 수 있는 기반일 뿐 아니라 경제적 가치 이상으로 기업의 전체 가치를 높일 수 있는 핵심 요소”라며 사회적 가치 추구를 통한 비즈니스 모델 혁신을 역설했다.

특히 올해 세미나에서는 CEO들이 회사별로 구체화한 행복전략을 공유할 예정이다. 최 회장은 지난 6월 개최한 ‘2019 확대경영회의’에서 “지금까지는 돈을 버는 데 얼마나 기여했는지를 기준으로 평가와 보상을 했다면 앞으로는 구성원 전체의 행복에 얼마나 기여했는지를 기준으로 삼을 것”이라며 CEO들에게 행복전략의 업데이트를 지시한 바 있다. 이에 따라 CEO들은 회사별로 이해관계자의 행복을 증진하고 디지털 혁신과 인공지능(AI) 등 미래 핵심기술 등을 고려한 행복전략을 이번 세미나에서 발표할 예정이다.

또 최 회장은 폐막 연설을 통해 내년도 경영방향을 제시할 것으로 보인다.

SK그룹 관계자는 “CEO 세미나는 계열사들의 세부적인 경영계획이 발표되는 자리는 아니며 딥체인지의 방법론을 찾는 진지한 토론이 벌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박시진기자 see1205@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