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오늘의 항공] 아시아나, 포르투갈 리스본 주2회 단독 운항

10월 28일부터 내년 3월 25일까지
매주 월·수 A350 부정기 운행

  • 박시진 기자
  • 2019-09-17 13:28:53
  • 기업

아시아나항공

[오늘의 항공] 아시아나, 포르투갈 리스본 주2회 단독 운항
아시아나항공은 다음 달 28일부터 매주 2회씩 포르투갈 리스본 노선을 운항할 예정이다. 사진은 A350 비행기./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020560)이 포르투갈 리스본에 주 2회 단독으로 비행기를 운항한다.

아시아나항공은 다음 달 28일부터 내년 3월 25일까지 매주 월요일과 수요일 리스본 노선을 운항한다고 17일 밝혔다.

국내 최초 리스본 직항으로 운영되는 이번 부정기 편은 개별 여행객의 항공권 구매와 여행사 상품을 통한 구매가 모두 가능하다. 해당 노선에는 ‘이코노미 스마티움’ 좌석, 기내 WI-FI, 휴대전화 로밍 서비스 이용으로 고객 선호도가 높은 최신형 항공기 A350이 투입될 예정이다.

‘2019년 월드 트래블 어워드’에서 3년 연속 ‘유럽 최고의 여행 도시’로 선정된 리스본은 포르투갈의 수도이자 최대 항구 도시다. 수백 년의 전통 양식을 간직한 건축물, 거리의 모습이 그대로 남아 있어 중세 도시의 정취를 물씬 느낄 수 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유럽 신규 노선 운항으로 유럽 지역 네트워크와 영업력을 한층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잠재된 관광 노선을 지속 발굴해 더욱 차별화 된 노선 경쟁력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나항공은 오는 12월부터 이집트 카이로와 호주 멜버른에도 직항 부정기편을 추가 운항할 예정이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이번 인천-리스본 부정기편 운항을 기념해 해당 노선의 A350 ‘이코노미 스마티움’ 좌석 추가 요금을 편도기준 10만원으로 할인 판매한다.
/박시진기자 see1205@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