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기업
SK증권, 1,000억원 규모 신한카드 ESG채권 대표주관
SK증권(001510)은 1,000억원 규모의 신한카드 ESG(환경·사회·지배구조)채권 발행에 대표 주관사로 참여했다고 28일 밝혔다.

ESG채권은 환경(Environmental)·사회(Social)·지배구조 관련(Governance) 등 공공 이익을 위한 특수목적 채권 중 사회적 가치 증대에 중점을 둔 ‘사회적 채권’이다.

이번 ESG채권은 평균 만기가 4년7개월이며 평균금리는 1.40%대로, 높은 대외 신인도와 우수한 자산 건전성을 기반으로 발행됐다.

한편 대표 주관을 맡은 SK증권은 지난해 5월 국내 최초로 산업은행 원화 녹색채권을 발행한 것을 시작으로 남부발전(녹색채권 1,000억원), 기업은행(지속가능채권 3,000억원), 우리카드(사회적채권 1,000억원) 등 굵직한 ESG채권 발행을 주관하면서 시장 활성화에 앞장섰다.



또한 국내 민간기업 최초로 유엔 산하기구인 녹색기후기금(GCF) 이행기구 신청 및 해외 탄소배출권 사업 진입으로 친환경 금융 분야에서 사업영역을 넓히고 있다.
/신한나기자 hanna@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증권부 신한나 기자 hanna@sedaily.com
변화하는 세상을 보기 위해서는 더 큰 노력이 필요하겠죠?
기존 관점에 얽매이지 않고, 편견없이 사회를 바라보겠습니다. "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5.27 16:16:33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