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경총, “건강보험료율 인상에 유감…기업·국민 부담”

  • 이재용 기자
  • 2019-08-23 09:19:07
  • 기업
한국경영자총협회는 보건복지부가 지난 22일 2020년 건강보험료율을 3.2% 인상한 것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했다.

경총은 23일 입장문을 통해 “인상 결정은 정부가 보장성 강화 대책인 이른바 ‘문재인케어’의 차질 없는 추진을 명분으로 고율의 보험료 인상을 고수했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경총은 또 “경영계는 보험료율 협상 과정에서 대내외의 엄중한 경제 현실, 기업과 국민의 부담 여력에 대해 거듭 우려를 밝혔음에도 불구하고 이를 충분히 반영하지 않은 데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경총은 “이제부터라도 정부는 건보 재정에 대한 국고지원율을 높이는 한편 의료쇼핑과 과잉진료 등 의료서비스의 과도한 수급을 통제할 수 있는 합리적이고 획기적인 방안과 부정수급 등 재정누수 방지를 위한 엄격한 지출관리 방안을 조속히 마련해 국민적 부담을 덜어주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재용기자 jyle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