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무더위 뒤 건강관리]일양약품 '신바이오틱스3000' 19종 유산균으로 장벽 튼튼

'스틱포'로 간편하게 섭취

  • 우영탁 기자
  • 2019-08-19 17:41:04
  • 바이오&ICT
[무더위 뒤 건강관리]일양약품 '신바이오틱스3000' 19종 유산균으로 장벽 튼튼

[무더위 뒤 건강관리]일양약품 '신바이오틱스3000' 19종 유산균으로 장벽 튼튼

일양약품의 ‘신바이오틱스3000’은 장(腸)에서 유산균 등 유익균 증식과 칼슘 흡수, 유해균 억제에 도움을 주는 건강기능식품이다.

사람의 장에는 100조 마리가 넘는 세균(박테리아)과 곰팡이가 살고 있다. 우리 몸에 유익한 균과 유해한 균이 뒤섞여 있는데 유익균은 인체의 노화가 진행될수록 줄어든다. 그 결과 과민성 장증후군, 설사·변비는 물론 아토피 등 면역질환, 자폐증·조울증 같은 뇌 신경질환이 생길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속속 발표되고 있다.

따라서 유익균을 보충해줄 필요가 있다. 대표적인 유익균이 락토바실러스·비피도박테리움 속(屬)의 유산균. 장내 미생물의 균형 유지와 건강에 도움을 줘 프로바이오틱스(Probiotics)라고 한다.

프로바이오틱스는 장벽을 단단하게 하고 해로운 병원균의 침입을 막아낸다. 항생물질을 생산해 유해균을 억제하고 염증성 면역반응을 감소시키는 기능도 한다. 또 염증성 장질환, 항생제 부작용을 완화하고 혈중 콜레스테롤을 낮추는 등 다양한 대사질환 예방·개선을 돕는다.

신바이오틱스3000에는 장 건강에 도움을 주는 프로바이오틱스와 이들의 영양원(프리바이오틱스·Prebiotics)인 프락토올리고당 3,000㎎을 함께 담아 유산균 등이 유해균을 이길 수 있게 해준다. 캐나다 로셀사의 유산균을 포함해 총 19종의 유산균이 들어 있다. 3종은 위를 안전하게 통과하고 높은 열·압력에 견디도록 이중으로 코팅하는 듀라벡 특허 기술이 적용됐다.

언제 어디서든 쉽고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스틱포(4g)가 60포 들어 있다.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새콤달콤한 요구르트맛을 적용했고 하루 한 번 먹으면 된다. /우영탁기자 ta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