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금융가

국민銀, 3·1 독립선언광장 준공식 참여

해외 독립운동지서 광장 주춧돌 발굴

국민銀, 3·1 독립선언광장 준공식 참여
지난 15일 서울 정로구 태화관 터에서 열린 ‘3·1독립선언광장 준공식’에서 허인(오른쪽 다섯번째) KB국민은행장, 김영종(〃 세번째) 종로구청장, 진회선(〃 첫번째) 서울시 행정2부시장 등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국민은행

KB국민은행이 참여한 3·1운동 100주년 기념 3.1독립선언광장 준공식이 광복절인 지난 15일 독립선언문이 선포된 서울 종로구 태화관 터에서 진행됐다.

16일 국민은행은 지난 15일 준공식 행사에 진희선 서울시 행정2부시장, 허인 국민은행장, 김영종 종로구청장, 정세균 국회의원, 전명구 태화복지재단 대표이사, 이종찬 3.1운동 100주년 기념사업회 위원장 및 독립유공자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고 밝혔다.

3·1독립선언광장은 3·1절 100주년을 기념해 서울시와 종로구청, 국민은행, 태화복지재단 등 민관이 협력, 조성한 광장이다. 올 5월에 착공해 이번 광복절에 맞춰 준공됐다. 국민은행은 지난 3월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제작한 기념영상 ‘대한이 살았다’의 공유캠페인을 통해 기부금을 조성해 광장에 놓일 해외 주춧돌 발굴 및 운송비용 1억원을 후원했다.

광장에는 백두산, 한라산 및 해외 주요 독립운동 7개 기념지의 주춧돌이 사용됐다. 이를 위해 카자흐스탄·오키나와·홋카이도·베이징·하얼빈·사할린·쿠바 등 한인회와 협력해 주춧돌을 발굴하고 운반했다. 세계 각국에 우리나라가 독립국임을 널리 알린 3.1운동의 취지를 되살리고 3·1운동에 대한 우리 국민과 해외 교민들의 뜻을 하나로 모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민은행의 한 관계자는 “100년 전 수많은 독립운동가들, 그리고 한마음 한뜻으로 대한독립만세를 외쳤던 모든 국민의 헌신과 희생이 오늘날의 대한민국을 만든 주춧돌이 되었다”면서 “국민은행도 국민의 일원으로서 100년 후 보다 자유롭고 정의로운 대한민국을 여는 주춧돌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