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금호타이어 10분기만에 흑자전환

  • 박시진 기자
  • 2019-08-14 18:48:39
  • 기업
금호타이어가 10분기만에 영업이익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금호타이어는 올해 2·4분기 매출 6,170억원, 영업이익 240억원의 실적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금호타이어가 영업이익에서 흑자를 낸 것은 2017년 1·4분기 이후 처음이다.

금호타이어는 올해 상반기에도 매출 1조1,667억원, 영업이익 92억원을 기록했다.

금호타이어의 흑자 전환은 신차용·교체용 타이어 시장의 탄력적 시장 운영으로 전년 동기 대비 판매량이 증가한 것이 주효했다. 특히 전대진 금호타이어 사장의 마케팅 강화 전략 성과가 가시화됐다는 평가도 나온다. 중국 등 글로벌 주력시장의 자동차 산업 위축에 따른 완성차 납품량 감소 등으로 해외시장 실적은 부진했지만 내수 시장점유율 1위를 유지하면서 수익성이 개선됐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또 경영정상화 활동 등 원가 및 판관비 절감도 이익 상승으로 이어졌다.

금호타이어는 앞으로 핵심 고객 및 핵심 제품 집중을 통한 시장 대응과 판매 역량을 강화하고, 유통망 보강(주력거래선 안정화 및 다변화) 및 영업조직 강화 등을 통해 수익성을 끌어 올릴 계획이다./박시진기자 see1205@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