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술집 데려가 돈내게 해"…이용철 해설위원 경찰 조사

'술집 데려가 돈내게 해'…이용철 해설위원 경찰 조사

이용철(사진) 프로야구 해설위원(55)이 성매매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26일 이씨가 지난 2017년 서울 강남구 지하철 2호선 선릉역 인근 유흥주점에서 수차례 성매매를 했다는 고발장이 지난 6월 말 접수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고발인은 경찰 조사에서 “이씨가 술집에 데려가 술값과 성매매 비용을 내게 했다”고 주장했지만, 이씨는 “술집에는 갔지만 성매매는 안했다”고 반박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씨의 계좌내역을 확인하는 동시에 양측 진술을 추가로 청취할 예정이다. /서종갑기자 gap@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