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국제정치·사회
日 도쿄 코로나 신규 확진 2명…최근 1주일 평균 5.9명

25일 긴급사태 해제 여부 결정

지난 17일 일본 도쿄에서 한 우편배달원이 마스크를 배달하고 있다./도쿄=교도연합뉴스




NHK에 따르면 일본 도쿄도는 이날 도에서 23일 2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고 발표했다.

도쿄도는 코로나19 확진자가 가장 많아 긴급사태가 유지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는 지난달 7일 긴급사태가 선포된 이후 가장 적은 수치다. 최근 1주일간 도쿄의 신규 확진자 수는 17일 5명, 18일 10명, 19~20일 각각 5명, 21일 11명, 22일 3명, 23일 2명 등 총 41명으로 하루 평균 5.9명꼴이다.

일본 정부 전문가그룹은 긴급사태 해제 기준의 하나로 하루 평균 확진자 수(최근 1주일 기준)를 인구 10만명당 0.5명 이하로 제시해 놓았다. 인구가 약 1,400만명인 도쿄도의 경우 하루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10명 이하이면 긴급사태가 해제될 수 있다.



일본 정부는 오는 25일 신규 확진자 수, 의료제공 체제, 검사 태세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이달 말까지 긴급사태가 발령된 도쿄를 비롯한 수도권 4개 광역지역과 홋카이도에 대한 조기 해제 여부를 판단할 예정이다. 도쿄도는 25일 긴급사태가 해제될 경우 이틑날인 26일부터 3단계로 나누어 휴업 요청 수위를 점진적으로 완화해 나가기로 했다.

NHK에 따르면 일본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총 1만6,543명(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 제외)이다. 사망자는 814명이다.
/김연하기자 yeona@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3 08:10:00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