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문화

덱스터스튜디오 '기생충'으로 미국 MPSE 골든 릴 어워드 사운드 편집 기술상

  • 연승 기자
  • 2020-01-21 10:48:14
  • 문화
덱스터스튜디오 '기생충'으로 미국 MPSE 골든 릴 어워드 사운드 편집 기술상

VFX(시각특수효과) 및 콘텐츠 전문기업 (주)덱스터스튜디오의 자회사 라이브톤이 영화 ‘기생충’으로 미국 MPSE가 개최한 67회 골든 릴 어워드에서 비영어권 사운드 편집 기술상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MPSE 골든 릴 어워드는 미국 음향 편집 기사 조합이 개최하는 권위있는 음향 시상식으로, 장편영화 음향 편집 부문에 있어서 매년 우수한 작품에 시상한다. 지난 19일 미국 LA에서 개최된 67번째 골든 릴 어워드에서는 영화 ‘포드 V 페라리’, ‘1917’ 등에 이어 비영어권 작품으로 ‘기생충’이 뛰어난 사운드 편집 기술로 선정됐다. VFX 이외에도 DI 및 이번에 수상한 사운드까지 후반 제작에 관련한 덱스터스튜디오의 기술력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다.

/연승기자 yeonvic@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