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통일·외교·안보

"北 풍계리 6차 핵실험, 히로시마 원폭 17배 위력" (속보)

인도우주연구기구(ISRO) 연구팀 연구결과 발표

북한, 핵실험, 풍계리, 인도, 히로시마

'北 풍계리 6차 핵실험, 히로시마 원폭 17배 위력' (속보)

북한이 지난 2017년 9월 3일 풍계리에서 실시한 6차 핵실험의 위력이 히로시마에 투하된 원자폭탄의 17배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국제지구물리학 저널 최신호(220호)에 소개된 인도우주연구기구(ISRO) 연구팀 연구에 따르면 북한의 6차 핵실험 위력이 245∼271kt(킬로톤·1kt은 TNT 1,000t의 폭발력)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됐다. 이는 1945년 8월 6일 일본 히로시마에 투하됐던 원자폭탄의 위력(16kt)의 17배에 달한다.

지금까지 추정돼 온 6차 핵실험 위력은 70∼400kt로, 북한 내 지진 측정 자료 등에 접근할 수 없는 한계 때문에 폭이 넓은 편이었다. 그러나 이번 연구에서 연구팀은 위성 영상레이더 데이터를 활용했다.

연구팀은 핵폭발이 풍계리 핵실험장이 위치한 만탑산 정상에서 약 542m 지하에서 이뤄졌으며 당시 폭발로 반지름 66m 크기의 구멍이 생겼다고 전했다.

/강신우기자 see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