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한국당 긴급의총…조국 청문회 보이콧 여부 논의

한국당 긴급의총…조국 청문회 보이콧 여부 논의
나경원(왼쪽 세번째)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28일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중소기업인력개발원에서 열린 2019 자유한국당 국회의원 연찬회에서 참석자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이 28일 긴급 의원 총회를 열고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청문회 ‘보이콧’ 여부에 대해 논의한다.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는 이날 의원들에게 문자를 보내 “특강 직후, 긴급 의원총회(비공개) 진행되오니 반드시 참석 바란다”고 밝혔다. 경기 용인 중소기업인력개발원에서 열리는 긴급 의원총회의 핵심 안건은 조 후보자 인사청문회를 거부할지 여부다. 당내에서는 피의자를 청문회에 세우는 게 맞느냐는 의견에 따라 청문회 자체를 무산시켜야 한다는 의견이 적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야권에서 호재나 다름없는 조 후보자 청문회를 열지 않을 경우 오히려 대(對)여 공세의 기회를 잃게 되는 게 아니냐는 주장도 있다.

한국당 한 관계자는 “검찰 수사가 시작되면서 조 후보자는 물론 각종 의혹에 연루된 인물들이 피의자·참고인으로 된 터라 증인으로 신청한다고 해도 실제 세우기는 쉽지 않다”며 “관련자들이 이미 한국을 떠났다고 알려진 점도 조 후보자 청문회의 실효성을 의심하게 하는 대목”이라고 지적했다.

한국당 원내지도부는 이날 의총에서 의원들의 다양한 의견 수렴을 거친 후 조만간 공식 입장을 발표할 예정이다.
/안현덕기자 alway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