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국제국제일반
美 통근열차서 성폭행···"승객들 보고만 있었다" 파문
사진=연합뉴스




미국 펜실베니아주 필라델피아 교외의 통근 열차에서 한 여성이 성폭행을 당하고 있음에도 승객들이 방관하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AP통신이 16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티모시 베른하르트 어퍼다비 경찰서장은 지난 13일 오후 10시께 마켓-프랭크포드 노선 기차에서 폭력 사건이 발생했다는 신고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당시 펜실베이니아 남동부 교통국(SEPTA)의 한 직원은 지나가는 열차 안 여성이 "뭔가 이상하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SEPTA 경찰은 다음 정거장에서 열차를 기다리다가 피해 여성을 찾았고 한 남성을 체포했다. 피해 여성은 병원으로 이송됐다.



베른하르트 서장은 당시 상황이 감시 카메라에 모두 담겼으며, 기차 안에는 다른 사람들도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현장에는 많은 사람이 있었고 누군가는 개입해 뭔가를 해야 했다"며 "우리 사회의 현주소를 보여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괴로운 일"이라며 "이런 사건이 발생하는 걸 용납할 사람이 세상에 어디 있겠느냐"고 탄식했다.

SEPTA는 성명을 통해 "기차 안에는 이 끔찍한 행동을 목격한 다른 사람들이 있었다"며 "승객이 911에 신고했다면 더 빨리 멈출 수 있었을 것"이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전략·콘텐츠부 이지윤 기자 lucy@sedaily.com
나만이 내 인생을 바꿀 수 있고, 아무도 날 대신해 줄 수 없습니다.
미래도 그렇고, 기사도 그렇습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