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서경스타가요
"가스라이팅, 남자 꽃뱀" NCT 루카스 전 여친 주장 네티즌 사생활 폭로 파장
NCT 루카스 / 사진=서울경제스타 DB




그룹 NCT 루카스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하는 네티즌이 사생활을 폭로해 파장이 일고 있다.

23일 네티즌 A씨는 SNS에 ‘루카스한테 가스라이팅, X뱀(남자 꽃뱀)질 당한 거 폭로함’이라는 제목으로 루카스에 대한 폭로글과 증거 사진 등을 게재했다.

과거 수년 동안 루카스와 교제했다고 밝힌 A씨는 “처음에 루카스가 내게 호감 표시하고 번호를 받아 가서 연애를 하게됐다"며 "그런데 갑자기 스케줄 때문에 힘들다고 헤어지자고 하길래 악감정 없이 헤어졌다”고 말했다.

A씨에 따르면 문제는 헤어진 후부터 발생했다. 루카스가 친구로 지내자며 연락해왔고, 스케줄이 없는 날마다 호텔이나 A씨의 아파트에 찾아와서 비용이 발생할 때마다 모든 것을 A씨가 부담하게 했다고. A씨는 루카스가 담배 심부름을 하게 하거나, 본인이 원하는 호텔 사진을 보내 예약하라고 시켰다고 설명했다.



A씨는 루카스에게 가스라이팅을 당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그는 “자기 이해해 주는 사람은 나밖에 없다고 가스라이팅도 했다”며 “바빠서 헤어지자면서 굳이 나한테 '네가 팬 같아서 싫다', '앞으론 아이돌 팬 같은 거 하지 마라' 등 상처되는 말을 너무 많이 들어서 한동안 우울증까지 왔다”고 덧붙였다.

그는 “최근 (루카스가) 중국 갔을 때도 계속 이런 식으로 연락하다가 한 달 전쯤 괘씸해서 내가 고소하겠다고 하니까 다음 날 바로 카카오톡 탈퇴하고 번호도 바꿨다”며 “X뱀질 당하면서 사귀었는데 차라리 팬으로 남을 걸 후회한다”고 했다.

이와 함께 A씨는 루카스와 중국 모바일 메신저 위챗으로 대화한 캡처 사진, 루카스가 A씨에게 보낸 사진, 호텔 예약 내역 등을 증거로 올렸다.

폭로글을 접한 네티즌들은 갑론을박을 펼치고 있는 상황이고, 루카스 측은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한편 루카스는 홍콩 출신으로, 2018년 SM엔터테인먼트 소속 그룹 NCT로 데뷔해 NCT U, 웨이션브이(WayV), 슈퍼엠(SuperM)으로 활동 중이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관련태그
#NCT, #루카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