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사회사회일반
쿠팡 "故 김동식 소방령 유가족 평생 지원···장학기금 설립"

부상으로 치료 중인 소방관에게도 지원책 약속

물류센터 상시직 정상 급여…단기직은 전환 배치

지난 18일 화재 진화 작업이 한창이었던 쿠팡 덕평물류창고의 모습. /오승현기자




쿠팡이 경기 이천에 있는 덕평물류센터 화재로 순직한 경기 광주소방서 김동식 구조대장(52)의 유족을 평생 지원하고 장학기금을 설립하겠다고 밝혔다.

쿠팡은 20일 강한승 대표이사 명의로 입장문을 발표하고 “고(故) 김동식 소방령님의 숭고한 헌신에 모든 쿠팡 구성원의 마음을 담아 다시 한번 깊은 애도를 표한다”며 “평생 유가족을 지원할 구체적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유족과 협의해 순직 소방관 자녀분들을 위한 ‘김동식 소방령 장학기금’을 만드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강 대표이사는 “이번 화재 진압과정에서 부상을 입고 치료 중인 소방관님에 대해서도 조속히 쾌유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책을 마련하겠다”고도 했다.



이번 화재로 일터를 잃은 덕평물류센터 직원들에 대한 지원책도 발표했다. 상시직 1,700명은 근무를 하지 못하는 기간에도 정상 급여를 받는다. 단기직을 포함한 모든 직원에게는 다른 쿠팡 사업장에서 일할 수 있는 전환배치 기회를 제공한다. 강 대표이사는 “화재 원인 조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조사 결과를 통해 추가로 필요한 부분이 있으면 적극적으로 개선하도록 하겠다”면서 “화재 예방을 위해 쿠팡의 모든 물류센터와 사업장을 대상으로 특별 점검을 진행해 개선할 방안을 찾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화재는 지난 17일 오전 5시 20분께 쿠팡 덕평물류센터 지하 2층에서 시작됐다. 창고 진열대 선반 위쪽의 콘센트에서 처음 불꽃이 발생하는 장면이 폐쇄회로(CC)TV에 찍힌 점을 고려할 때 전기적 요인에 의해 불이 난 것으로 추정된다. 화재 발생 나흘째인 현재, 불길은 초기에 비해 크게 줄었고 붕괴 위험도 해소됐지만 잔불이 남아 있어 진화 작업중이다.

/홍연우 인턴기자 yeonwooh@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