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일반
강남서 발레파킹 도중 1억원대 '마세라티' 절도당해
사진은 본 기사와 관련 없습니다./출처=이미지투데이




서울 강남 번화가 한복판에서 대리주차(발레파킹) 기사가 자리를 비운 사이 누군가 1억여원대 고급 외제 승용차를 훔쳐 달아나 경찰이 추적에 들어갔다.

4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차량 절도 혐의의 신원 미상의 인물 A씨를 추적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후 5시30분께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카페 옆 주차장에 대리주차 기사가 다른 자동차를 옮기려고 자리를 비운 사이, 문이 열린 채 세워져 있던 피해자 B씨의 마세라티 승용차에 몰래 탑승해 훔쳐 간 혐의를 받고 있다.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해당 차량을 수배하고 CCTV를 통해 범인의 신원과 도주 경로 등을 파악 중이다.
/한민구기자 1min9@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사회부 한민구 기자 1min9@sedaily.com
칼 세이건이 책 ‘코스모스’를 쓰고 아내에게 남긴 헌사입니다. 당신과 함께하는 시간을 소중히 여기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7.03 16:22:54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