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국제경제·마켓
코로나 대박 수혜주 '줌', 1분기 매출 169% 늘었다

시장 전망치 상회 '어닝 서프라이즈'

앱 사용자수 두달 새 12배 급증

연간 매출액 전망치도 두 배 늘려

미국 버몬트주 주의회 의원들이 지난 4월23일(현지시간) 코로나19로 인해 사상 처음으로 의사당에 모이는 대신 화상회의 소프트웨어 ‘줌(Zoom)’을 이용해 의사 진행을 하는 모습. 줌은 2일 발표한 올해 1·4분기(2~4월) 실적에서 매출액이 169% 급증했다고 밝혔다. /AP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이동제한 및 재택근무에 따른 화상회의 수요가 급증하면서 관련 소프트웨어업체인 ‘줌(Zoom)’의 지난 1·4분기 매출액이 무려 169%나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Zoom은 또 올해 연간 매출액 전망치 역시 두 배 이상 늘렸다.

미국 경제매체 CNBC에 따르면 줌은 2일(현지시간) 발표한 올해 1·4분기(2~4월) 실적에서 매출액 3억2,820만달러, 주당순이익(EPS) 20센트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시장조사업체 리피니티브가 애널리스트들을 대상으로 설문한 매출액 2억270만달러, EPS 9센트를 크게 상회한 것이다.

줌은 올해 연간 매출액 및 EPS 전망치도 대폭 상향 조정했다. 지난 3월 연간 EPS 전망치 42~45센트 및 매출액 전망치 9억500만~9억1,500만달러를 제시했는데 이날 EPS 1.21~1.29달러와 매출액 17억8,000만~18억달러를 제시했다.

니드햄의 애널리스트 리처드 발레라는 이 같은 실적에 대해 “믿기지 않는다”며 “IT 분야를 분석해 온 20년 동안 이 같은 강도의 실적 증가세를 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이 같은 ‘어닝 서프라이즈’는 줌 이용자들이 급증한데 따른 것이다. 실제로 10명 이상의 직원을 둔 줌 고객사만 26만5,400개에 달해 무려 354%나 폭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줌은 이번 실적보고서에서 관례에 따라 사용자 수를 공개하지 않았다. 앱 분석회사인 앱토피아는 줌의 모바일앱 사용자가 5월27일 기준으로 1억7,300만명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했다. 이는 지난 3월4일 추정치 1,400만명에 비해 12배 이상 늘어난 것이다.

켈리 스텍켈버그 줌 재무책임자(CFO)는 데이터센터 확장을 통해 경영 효율성도 높여 나갈 것이라면서 수분기 안에 매출 총이익률은 70% 중반대로 오를 것이라고 말했다.

/노희영기자 nevermind@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7.16 18:07:08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