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영화
대종상영화제, 6월 3일 무관중 개최…이휘재·한혜진 MC
/사진=대종상영화제 조직위원회 제공




제56회 대종상 영화제가 무관중으로 진행된다.

대종상영화제 조직위원회는 3일 오후 7시부터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시어터홀에서 열리는 이번 시상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무관중으로 진행된다고 22일 밝혔다.

예심과 본심을 거쳐 선정된 최우수 작품상 후보는 ‘기생충’, ‘극한직업’, ‘벌새’, ‘증인’, ‘천문: 하늘에 묻는다’ 등 5개 작품이다.



남우주연상 후보에는 ‘생일’ 설경구, ‘기생충’ 송강호, ‘백두산’ 이병헌, ‘증인’ 정우성, ‘천문: 하늘에 묻는다’ 한석규가 이름을 올렸다. 여우주연상 후보는 ‘증인’ 김향기, ‘윤희에게’ 김희애, ‘생일’ 전도연, ‘82년생 김지영’ 정유미, ‘미쓰백’ 한지민이 올라 경합한다.

이번 시상식 사회는 이휘재와 한혜진이 맡았으며, MBN에서 생중계한다.

/이혜리기자 hyeri@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7 09:06:51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