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정치국회·정당·정책
통합당, ‘윤미향 TF’ 구성…국조 추진 공식화

한국당 ‘윤미향 방지법’ 발의에도 힘 실을 듯

이종배 미래통합당 정책위의장이 21일 국회 예결위회의장에서 열린 제21대 국회 당선자 워크숍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미래통합당이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자를 둘러싼 의혹을 파헤칠 태스크포스(TF)를 꾸렸다. TF 위원장은 곽상도 의원이 맡았다. 미래한국당은 ‘윤미향 방지법’ 발의를 위한 작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이종배 통합당 정책위의장은 21일 국회에서 열린 워크숍에서 “진상을 규명하고, 수사와 사퇴를 촉구하고, 국정조사 추진도 논의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또 윤 당선자가 이사장을 맡았던 정의기억연대의 회계부정 의혹을 거론하며 “시민단체가 회계를 부정적으로 하지 못하게 하는 제도도 TF에서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윤미향 방지법을 만드는데 통합당도 힘을 싣겠다는 의지를 보인 것이다.



앞서 정운천 미래한국당 최고위원은 지난 15일 “시민단체가 국가관리 회계시스템을 갖추도록 하고 위반할 경우 처벌을 강화하는 내용의 윤미향 방지법을 입법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지훈기자 jhlim@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7.12 14:17:31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