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가요
블랙핑크, 9월 첫 정규앨범 발매…YG "6월 신곡 선공개"
블랙핑크 /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블랙핑크의 첫 정규앨범이 오는 9월 발매된다.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는 18일 팬 공지를 통해 “블랙핑크가 10곡이 넘는 신곡 녹음을 모두 마치고 첫 정규 앨범 작업을 완료했다”고 알렸다.

더불어 YG는 블랙핑크의 왕성한 활동을 예고했다. 블랙핑크의 6월 컴백을 첫 공식화하면서 하반기까지 이어질 대형 프로젝트들의 윤곽이 드러난 것이다.

YG는 “가장 먼저 6월 중 발표될 블랙핑크의 신곡은 선공개 타이틀곡”이라며 “현재 멤버들은 뮤직비디오 촬영 준비와 안무 연습 등 막바지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7~8월께 특별한 형태의 두 번째 신곡이 예정돼 있다”고 알렸다. 다만 이 곡에 대해서는 내부 사정상 자세한 내용을 미리 말씀드리기 어렵다고 팬들의 양해를 구했다.

YG는 “오래 준비한 첫 정규 앨범인 만큼 3차례에 걸쳐 단계적으로 발표함으로써 보다 많은 콘텐츠와 무대로 그 어느 해보다 팬들을 더 자주 찾아뵐 기회를 마련해보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블랙핑크에 쏠린 팬들 기대에 부응하고자 YG가 그동안 신중히 그려온 밑그림이 전격 공개된 셈이다. 아울러 블랙핑크의 활발한 활동이 기대된다.

실제로 YG와 블랙핑크는 올 한해 굵직한 글로벌 프로젝트 여럿을 준비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면서 그 시기가 잠시 미뤄졌지만, 스케일은 여전히 압도적이다.

블랙핑크는 컴백에 앞서 오는 5월 29일 공개되는 팝스타 레이디 가가(Lady GaGa)의 6집 앨범 ‘Chromatica’의 신곡 ‘Sour Candy’를 피처링했다. 이 앨범에는 아리아나 그란데(Ariana Grande), 엘튼 존(Elton John)도 참여했다.

그 밖의 신곡이나 정규 앨범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는 아직 베일에 싸여있지만 컴백 예열에 들어간 블랙핑크를 향한 글로벌 음악 팬들의 기대를 증폭시키기에 충분하다.

YG는 “2020년 세계 최대 음악 그룹인 유니버셜뮤직과 함께 블랙핑크의 더 큰 도약을 위한 많은 글로벌 프로젝트를 함께 진행해 나갈 것”이라며 “컴백 준비를 위해 오늘도 열심히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블랙핑크 멤버들에게 따뜻한 응원과 격려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추승현기자 chush@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2 17:30:43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