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불후의 명곡' 송가인X주현미의 평행이론…"유명 작곡가와 비슷한 인연, 대학 후배"
/ 사진제공=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오는 4일 방송되는 KBS2 예능 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전국을 트로트 열풍으로 이끈 송가인이 출격한다. 송가인은 전설 주현미와의 평행이론으로 화제에 올랐다.

그는 데뷔 전 2010년 KBS1 ‘전국노래자랑’ 진도 편에 출연해서 주현미의 ‘정말 좋았네’를 불러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후 줄곧 방송에서 주현미의 노래를 부르며 전설 주현미에 대한 팬심을 드러낸 바 있다.

주현미와 송가인은 ‘전국노래자랑’ 심사위원이자 현철의 ‘싫다 싫어’, 나훈아의 ‘고장 난 벽시계’, 태진아 ‘사랑은 장난이 아니야’ 등을 만든 유명 트로트 작곡가 박성훈과의 인연으로도 주목을 받는다. 박성훈 작곡가는 과거 주현미와 1984년 히트곡을 엮어 만든 메들리 앨범 ‘쌍쌍파티’를 발표했고, 가요사에 한 획을 그으며 대히트했다. 또한 송가인과의 인연도 알려졌는데 그는 ‘전국노래자랑’ 출연 뒤 데뷔를 권유한 장본인으로, 송해 작업실에서 송가인과 만나 2012년 앨범을 발매하며 데뷔시켰다.

이날 녹화에서 송가인은 주현미의 ‘정말 좋았네’를 선곡했다. 이어 자신이 지금까지 가장 많이 불렀던 노래라고 밝히면서 “1등을 한다면 좋아하는 주현미 선생님께 인정받을 수 있을 것 같다”고 우승 욕심을 드러냈다. 이어 주현미는 송가인 무대 후 “송가인 씨가 제 대학 후배이기도 하다. 후배가 제 노래를 열정을 다해 불러준다는 게 너무나 행복하다”며 극찬해, 무대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이날 오디션 프로그램 MBN ‘보이스퀸’의 우승자 정수연이 출연, TV조선 ‘미스트롯’ 우승자였던 송가인과의 만남도 주목된다.

80년대를 대표하는 트로트의 여왕 주현미, 그리고 현재 전국을 트로트 열풍으로 이끈 송가인. 전통가요계의 역사를 써내려가며 평행이론을 이루고 있는 두 사람의 인연은 오는 4일 오후 6시 5분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안정은기자 seyoung@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2 12:15:52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