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라이프

[코로나19 건강 지키기] 만성질환, 꾸준한 약복용·운동이 답

당뇨병·만성 호흡기질환자 등
복용약 떨어지지 않게 챙기고
규칙적 운동해 컨디션 조절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는 발열이나 기침·인후통(목 아픔) 등 호흡기 증상이 감기와 비슷하지만 바이러스를 배출해 다른 사람을 감염시킬 수 있다. 따라서 심장·호흡기질환, 당뇨병·고혈압, 암 등을 앓는 만성질환자가 아니더라도 몸살 기운이나 가벼운 기침 등 증상이 있으면 집안에서도 마스크를 쓰고 가족과의 접촉을 가급적 피하는 게 좋다. 가족 모두 손소독제·비누 등으로 손을 자주 씻고 화장실·샤워실·주방·책상, 문 손잡이, 운동기구 등 가족이 함께 사용하는 공간과 물건도 알코올·희석한 락스 등으로 소독한다.

◇약 떨어지지 않게 챙기고 제때 약 복용해야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이 3~4일 이상 계속되면 ‘국민안심병원’에서 진료를 받거나 1339에 연락해 선별진료소를 찾아야 한다. 병원에 갈 때는 꼭 마스크·장갑을 끼고 대중교통은 이용하지 않는 걸 권장한다.

만성질환은 꾸준히 치료해야 호전될 수 있다. 복용하던 약이 떨어지지 않게 정해진 날에 병·의원에 가거나 전화상담을 통해 건강 상태를 점검하고 약을 처방받도록 한다. 다니던 병·의원을 가기 어려운 상황이 생길 수 있으므로 복용하는 약 이름을 외우거나 처방전을 잘 보관할 필요가 있다.

천식·만성폐쇄성폐질환 등 만성 호흡기질환자는 요즘 같은 바이러스 유행 시기에 외출을 자제하고 손 위생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 증상이 호전됐다고 임의로 치료를 중단하면 재발 위험이 있으므로 꾸준히 치료를 받으며 증상을 조절할 필요가 있다.

[코로나19 건강 지키기] 만성질환, 꾸준한 약복용·운동이 답

당뇨병 환자들은 약 복용 또는 인슐린 주사, 식사시간 등을 잘 지키는 게 중요하다. 손기영 서울아산병원 가정의학과 교수는 “평상시 혈당 조절이 잘 안 되거나 인슐린을 사용 중인 당뇨병 환자라면 짧은 기간만 약이나 인슐린 투여를 소홀히 해도 혈당이 급상승해 당뇨병성 케톤산증, 고삼투압성 혼수 같은 심각한 당뇨병 합병증을 앓게 될 수 있다”며 “차를 운전할 때 저혈당 증세가 느껴지면 바로 운전을 중단하고 당을 보충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고혈압 환자는 처방받은 치료제를 꾸준히 복용하고 짜지 않은 식단, 적당한 운동, 체중조절, 금연, 절주·금주, 스트레스 해소에 신경을 써야 혈압조절과 동맥경화증 예방 효과를 거둘 수 있다.

◇운동 강도는 이야기하기 약간 힘든 정도 이상으로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외부 활동을 자제하다 보면 답답하고 우울감이 심해질 수 있다. 실내에서 할 수 있는 가벼운 운동으로 몸을 자주 움직여주면 기분전환과 우울증 예방, 컨디션 유지에 도움이 된다.

김원 서울아산병원 재활의학과 교수는 “코로나19 유행에 따른 외출 자제가 운동 부족으로 이어지지 쉬우므로 집안에서 할 수 있는 운동을 주 3~5회, 하루 20~60분 정도 규칙적으로 해주는 게 좋다”며 “운동 중 이야기하기 약간 힘든 정도의 강도 이상으로 해야 효과적”이라고 조언했다.

운동을 할 때는 우선 가벼운 스트레칭과 맨손체조 등으로 뻣뻣해진 관절을 늘려줘야 근육의 온도와 체온을 높이고 관절부상·근육결림을 예방할 수 있다. 무겁지 않은 무게의 아령으로 근력 운동을 하는 것도 피로감을 줄이고 삶의 질을 높이는 데 도움이 된다. 처음부터 무리하게 힘든 자세로 운동하거나 반복 속도가 너무 빠르면 근관절 손상 위험이 있으므로 운동 강도는 점진적으로 높인다. 트레드밀(러닝머신), 고정식 자전거 등으로 유산소운동을 적절하게 하는 것도 좋다. 유산소운동은 심폐·심혈관·관절 기능 향상과 체지방 감소, 고혈압·당뇨·고지혈증 조절에 효과적이다.

만성질환자는 일반인보다 우울증의 위험이 크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 암 환자도 절반 이상이 전문의의 도움이 필요한 우울 증상을 보인다. 우울증·만성질환자는 적당한 운동과 충분한 수면, 비타민·미네랄이 풍부한 과일·채소와 계란 등 양질의 단백질로 적당한 양의 식사를 규칙적으로 하는 게 좋다. /임웅재기자 jael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