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정치·사회

“인도 경제, 전국봉쇄령으로 150조원 손실”

정부, 최대 37조원 지원 방안 추진

  • 박성규 기자
  • 2020-03-26 16:34:44
  • 정치·사회
“인도 경제, 전국봉쇄령으로 150조원 손실”
코로나19 전국봉쇄령으로 문 닫은 인도 상점들./AP연합뉴스

인도 경제가 25일(현지시간)부터 시작된 21일간의 전국 봉쇄령으로 150조원가량 피해를 볼 것으로 추산됐다고 인도 PTI통신 등 현지 언론이 26일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영국 금융사 바클레이스는 이번 조치로 인도에 1,200억달러(약 147조원) 규모의 경제 손실이 발생할 것이라고 추산했다.

바클레이스의 금융전문가들은 이런 손실 때문에 인도 정부의 2020∼2021 회계연도(매년 4월 시작)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은 1.7%포인트 감소해 3.5%로 내려앉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런 상황 속에 인도중앙은행(RBI)은 다음 달 초 큰 폭의 금리 인하를 단행할 것으로 예상돼 인도 정부의 재정적자 규모도 크게 확대될 것으로 전망됐다.

외신 등은 특히 인도 인구의 다수를 차지하는 일용직 노동자, 농부 등 저소득층이 이번 봉쇄령으로 직격탄을 맞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에 인도 정부는 1조5천억루피(약 24조원)에서 2조3,000억루피(약 37조원) 규모의 금융 지원 대책을 마련 중이라고 외신은 전했다.
/박성규기자 exculpate2@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