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류시원, 비 연예인 여성과 2월 재혼

  • 김진선 기자
  • 2020-01-23 08:44:55
  • TV·방송
류시원, 비 연예인 여성과 2월 재혼
류시원 인스타그램

원조 한류스타 류시원(48)이 재혼한다.

류시원의 소속사 알스컴퍼니는 22일 “류시원이 오는 2월 중순 연하의 일반인 여성과 백년가약을 맺는다”고 전했다.

예비신부에 대해서는 “예비신부는 평범한 일반인으로서 사려 깊은 마음과 배려심, 밝고 긍정적인 성품을 가졌으며, 류시원과는 지인을 통해 자연스럽게 인연을 맺은 후 사랑을 키워왔고 서로를 향한 깊은 믿음과 사랑을 바탕으로 평생을 함께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예비신부가 공인이 아닌 만큼 예식은 당사자들의 뜻에 따라 가족과 친지, 가까운 지인들과 비공개로 올리기로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2015년 긴 소송 끝에 이혼절차를 마친 류시원은 4년만에 재혼하게 됐다. 그는 2010년 한 차례 결혼했으나 1년 5개월 만인 2012년 3월 이혼 조정을 신청하면서 전 부인과 긴 소송전과 폭로전을 벌였다. 이 과정에서 두 사람 사이에서 태어난 딸의 양육권은 전 부인에게로 갔다.

류시원은 1994년 드라마 ‘느낌’으로 데뷔해 청춘스타로 자리잡으면서 다양한 멜로 드라마에 출연해 90년대 중후반 톱스타의 길을 걸었다. 이후 일본에 진출해 대표적인 한류스타로 활약하는 동시에 카레이서로도 활발하게 활동해왔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