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더 게임: 0시를 향하여' 이연희, 강력반 형사로 강렬한 첫 등장..활약 기대

  • 김주원 기자
  • 2020-01-23 10:42:55
  • TV·방송
‘더 게임’ 이연희(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가 강력반 형사로 변신했다.

'더 게임: 0시를 향하여' 이연희, 강력반 형사로 강렬한 첫 등장..활약 기대
사진=tvN

이연희는 22일 첫 방송된 MBC 새 수목 드라마 ‘더 게임 : 0시를 향하여’(극본 이지효, 연출 장준호, 노영섭, 제작 몽작소)에서 뛰어난 통찰력과 직관력을 가진 중앙서 강력1반 데스크 반장 서준영 역을 맡아 연기를 펼쳤다.

지난 1-2화 방송에서 서준영은 완벽한 사격 솜씨를 선보이면서 강렬하게 첫 등장, 총격 사건의 유일한 생존자인 김태평(옥택연 분)을 필사적으로 쫓고, 모두가 허무맹랑해 하는 김태평의 ‘죽음을 보는 능력’에 대해 합리적으로 추론하며 치밀하게 수사를 이어가 눈길을 끌었다.

특히 서준영이 ‘0시의 살인마’를 검거하다 사망한 형사의 딸이며, 이를 막무가내로 취재한 기자 이준희(박원상 분) 때문에 학교도 제대로 다니지 못했던 어린 시절 사연이 드러나 안타까움을 자아냈음은 물론 이와 관련해 어떤 전개가 이어질지 궁금증을 유발했다.

서준영 역의 이연희는 사건을 맹렬히 추적하는 강력반 형사의 모습을 안정감 있게 소화했으며, ‘죽음이 유일하게 안 보이는 사람’으로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이끌어내는데 성공해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케 만들었다.

한편, 첫 방송부터 인물 심리를 섬세하게 묘사하는 스토리와 영상미로 이목을 끈 ‘더 게임 : 0시를 향하여’는 죽음 직전의 순간을 보는 예언가와 강력반 형사가 20년 전 ‘0시의 살인마’와 얽힌 비밀을 파헤쳐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늘(23일) 밤 8시 55분 MBC에서 3-4화가 방송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