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국방부, 청해부대 호르무즈해협 '독자적 작전' 형식 파견

  • 정혜진 기자
  • 2020-01-21 11:18:49
  • 국회·정당·정책

호르무즈 파병

(속보)국방부, 청해부대 호르무즈해협 ‘독자적 작전’ 형식 파견

국방부, 청해부대 호르무즈해협 '독자적 작전' 형식 파견
안규백 국회 국방위원장 /연합뉴스

청해부대가 독자적 작전을 펼치는 방식으로 호르무즈 해협 일대에 파견된다.

국방부는 21일 “우리 정부는 현 중동정세를 고려해 우리 국민 안전과 선박의 자유항행 보장을 위해 청해부대 파견지역을 한시적으로 확대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청해부대 파견지역은 아덴만 일대에서 오만만, 아라비아만(페르시아만) 일대까지 확대되며, 한국군 지휘 하에 국민과 선박 보호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라고 국방부는 설명했다.

이는 미국이 희망한 IMSC(국제해양안보구상·호르무즈 호위연합)에 참여하지 않는 ‘독자 파견’ 형태로, 청해부대가 독자적으로 작전을 수행한다는 것이다. 일본 역시 이 같은 방식으로 해상자위대 소속 호위함 1척과 P-3C 초계기 1대(병력 260여명 규모)를 중동 해역에 파견하기로 했다.

국방부는 “청해부대가 확대된 파견지역에서 독자적으로 작전을 수행하더라도 필요한 경우에는 IMSC와 협력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국방부 관계자는 “작년 5월 중동지역에 긴장이 고조됐고, 이후 내부적으로 다양한 방안을 검토해왔다”면서 “유사시 우리 국민과 선박 보호, 안정적 원유 수송을 최우선으로 해서 고려했다”고 말했다.
/정혜진기자 made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