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입장] 다니엘 헤니 측 “사칭 사기 피해 발생..‘금품요구’ 각별한 주의 부탁”

  • 정다훈 기자
  • 2020-01-17 14:43:54
  • TV·방송
배우 다니엘 헤니 소속사 측이 온라인상에서 사칭 사기 피해와 관련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17일 소속사 에코글로벌그룹은 “최근 온라인 상에서 다니엘 헤니 및 소속사 관계자로 사칭해 금품을 요구하는 피해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는 신고가 있다. 또한 실제 피해 사례들이 발생하고 있음을 인지했다”고 주의를 당부했다.

[공식입장] 다니엘 헤니 측 “사칭 사기 피해 발생..‘금품요구’ 각별한 주의 부탁”

이어 “다니엘 헤니는 개인 공식 SNS(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트위터) 외에 기타 SNS를 운영하지 않는다”라며 “어떠한 경우에도 팬에게 금품을 요구하지 않는다”고 언급했다.

마지막으로 “이 점을 인지하시어 피해를 입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다니엘 헤니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에코글로벌그룹입니다.

최근, 온라인 상에서 다니엘 헤니 배우 및 소속사 관계자로 사칭하여 금품을 요구하는 피해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는 신고, 접수가 있어 팬 여러분들에게 당부드립니다.

현재 다니엘 헤니 배우와 소속사 관계자로 사칭하여 다이렉트 메시지와 메일 등으로 소통을 이어가고 이후 금품을 요구하는 수법을 통해 실제 피해 사례들이 발생하고 있음을 인지하였습니다.

다시 한번 알려드립니다.

다니엘 헤니 배우는 개인 공식 SNS(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트위터) 외에 기타 SNS를 운영하지 않습니다. 또한, 어떠한 경우에도 팬에게 금품을 요구하지 않습니다.

팬여러분들께서는 이 점 꼭 인지하시어 피해를 입지 않으시도록 각별한 주의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