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KINS, 2019 방사능분석 네트워크 워크숍 개최

국내 방사능분석기관 전문가 총 출동…환경방사능감시 역량 강화 소통

  • 박희윤 기자
  • 2019-11-20 10:22:54
  • 전국
KINS, 2019 방사능분석 네트워크 워크숍 개최
‘2019 방사능분석 네트워크 워크숍’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KINS)은 19~20일 목포 현대호텔에서 ‘2019 방사능분석 네트워크 워크숍’을 개최했다.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주최하고 KINS가 주관하는 이번 워크숍은 방사능 재난에 대비해 관계부처 및 원자력사업자, 연구기관 등 국내 방사능분석기관간 ‘국내 방사능분석 네트워크’구축을 위해 마련됐다.국내 방사능분석기관 전문가 100여명이 참석해 국내 방사능분석 역량의 강화를 위한 세부분야 발표와 국내 방사능분석 현안 토론 등의 프로그램으로 운영됐다.

KINS 정승영 비상대책단장은 “최근 후쿠시마로 인해 환경오염에 대한 국민의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며 “국내 방사능분석 기관들과의 네트워크 강화를 통해 환경방사능감시 업무의 품질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KINS는 이번 워크숍을 통해 도출된 결과를‘국내 방사능분석 네트워크’운영에 반영해 갈 계획이다.

/대전=박희윤기자 hypar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