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홍준표 "당 위해 박근혜 정권 탄핵 책임자들 전부 쇄신해야"

  • 이신혜 기자
  • 2019-11-20 09:36:15
  • 국회·정당·정책

홍준표, 한국당, 자유한국당, 황교안, 박근혜

홍준표 '당 위해 박근혜 정권 탄핵 책임자들 전부 쇄신해야'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연합뉴스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는 20일 “박근혜 정권 때 청와대·정부 고위직 출신들은 탄핵당한 책임을 져야 할 사람들이므로 전부 쇄신하라. 그래야 당의 활로가 열릴 것”이라고 주장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황교안 대표에게 이같이 조언한 뒤 “혁신적인 조치 없이 ‘탄핵 이전 기득권 지키기’ 현 체제로는 내년 총선은 어렵다”고 경고했다. 홍 전 대표는 또 “당풍 쇄신을 위해 당직자들은 개혁적인 인사로 전면 교체하라”라고 요구했다.

홍 전 대표의 이러한 언급은 김세연 자유한국당 의원의 내년 총선 불출마 선언 이후 인적쇄신론이 부상한 상황에서 내년 총선을 앞두고 당내 친박계 및 황 대표의 측근 의원들을 직접적으로 겨냥한 것으로 풀이된다.

홍 대표는 “충분한 물밑 대화로 통합 조율 없이 아니면 말고 식으로 불쑥 통합카드를 내던지고, 받아줄 리 없는 여야 영수회담을 뜬금없이 제안하고, 준비 없이 청년과의 대화에 나섰다가 청년들로부터 질타당하고. 최근 일어난 야당의 헛발질들”이라며 황 대표의 최근 행보들을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렇게 당 대표가 여론으로부터 조롱을 받기 시작하면 당이 회복하기 힘든 수렁의 길로 들어가게 된다”며 “좀 더 길고 넓게 숙고하고 몰고 올 파장을 검토한 후에 국민 앞에 나서라”라고 덧붙였다.
/이신혜인턴기자 happysh040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