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美상원, ‘홍콩인권법’ 만장일치 통과

  • 노현섭 기자
  • 2019-11-20 09:28:09


美상원, ‘홍콩인권법’ 만장일치 통과
19일 홍콩 경찰이 홍콩이공대 캠퍼스 안에 남아 있다 밖으로 탈출하려던 시위대를 체포하고 있다./홍콩=AFP연합뉴스

홍콩 시위가 격화되고 있는 가운데 미국 상원이 ‘홍콩 인권 민주주의 법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19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은 이날 미 상원이 ‘홍콩인권법’을 통과 시키면서 홍콩의 기본적인 자유를 억압하는 데 책임이 있는 사람들에게는 미국 비자 발급이 금지된다고 보도했다.

또 국무부가 매년 홍콩의 자치 수준을 평가해 세계 금융 센터로서 홍콩이 누리는 경제·통상에서의 특별한 지위를 지속할지를 결정해야 한다.

상원 가결에 따라 법안은 이미 자체적으로 홍콩의 민주화 시위를 지지하고 지원하는 법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킨 하원에 넘겨진다. 양원은 조율을 거쳐 최종안을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에게 전달하며, 대통령이 서명하면 발효된다.

이날 상원은 홍콩 경찰에 특정 군수품을 수출하지 못하도록 하는 법안도 함께 통과시켰다.

상원의원들은 이 법안 처리가 궁극적으로 의회가 올해 말 검토할 예정인 국방수권법(NDAA) 개정으로 이어질 수 있기를 기대했다.

법안 통과 후 척 슈머 민주당 상원 원내대표는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에게 홍콩이든, 중국 북서부든, 아니면 그 어느 곳에서든 자유의 억압은 받아들일 수 없으며 홍콩 시민에게 그리 무자비하게 한다면 위대한 지도자나 위대한 국가가 될 수 없다는 메시지를 전달한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노현섭기자 hit8129@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