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청와대

文 "검찰 내부개혁 관련, 윤석열 검찰총장 신뢰한다"

'조국 논란' 관련해서는 "국민 분열하게 만들어 송구"

  • 양지윤 기자
  • 2019-11-19 21:14:22
  • 청와대
文 '검찰 내부개혁 관련, 윤석열 검찰총장 신뢰한다'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에서 패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검찰 내부 개혁과 관련해 “윤석열 검찰총장을 신뢰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미디어센터 공개홀에서 진행된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에서 “검찰개혁에 대해 말하자면 아주 쉽게 오지 않을 그런 좋은 기회를 맞이했다고 생각한다”며 “그 부분에 대해서는 한편으로는 검찰 내부 개혁에 대해서는 윤석열 총장을 신뢰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국민과의 대화에서 검찰개혁의 필요성을 거듭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검찰개혁은 반드시 필요한 일”이라며 “이번 기회에 검찰개혁의 중요성이나 절실함이 다시 한번 부각되는 것이 한편으로는 다행스럽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한편 ‘조국 논란’에 대해서는 국민들에게 사과의 뜻을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인사 문제는 참 곤혹스럽다.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다는 비판을 받아 송구스럽다”며 “특히 조국 전 장관 문제는 제가 그 분을 장관으로 지명한 취지와는 상관없이 결과적으로 많은 국민들에게 갈등을 주고 국민을 분열하게 만든 점에 대해서는 정말 송구스럽다는 말씀을 드리고 다시 한번 사과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양지윤기자 ya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