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분양·청약

‘트러스트’ 통매각 입찰 참여에 …신반포3차·경남 총회 열어 강행

일반분양 통매각을 추진하고 있는 서울 서초구 반포동 신반포3차·경남아파트 재건축(래미안원베일리) 조합이 ‘트러스트 스테이’ 입찰에 힘입어 통매각을 강행한다. 앞서 정부와 서울시의 ‘불가’ 방침에도 원베일리 재건축 조합이 추진하고 있는 일반분양 통매각 입찰에 ‘트러스트 스테이’가 수의계약 방식으로 참여했다. ★ 본지 10월 22일자 27면 참고

22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해당 조합은 오는 29일 조합원 총회를 열어 일반분양분 임대사업자 일괄 매각을 의결한다는 계획이다. 이후 트러스트와 수의계약을 맺는 것이 목표다. 정부가 반포동 일대를 분양가상한제 적용 지역으로 지정하기 전에 통매각을 성사시키려는 의도다.

신반포3차·경남아파트 재건축 조합은 앞서 21일 1·2차 유찰 끝에 수의계약까지 공고를 완료했다. 최종 입찰자도 등장했다. 변호사 부동산 중개 서비스로 알려진 ‘트러스트’에서 운영하는 임대관리업체인 ‘트러스트 스테이’가 3.3㎡당 6,000만원에 입찰에 나섰다. 한편 정부와 서울시는 조합이 강행할 경우 법적 조치를 취한다는 계획이다./이재명기자 nowlight@sedaily.com

‘트러스트’ 통매각 입찰 참여에 …신반포3차·경남 총회 열어 강행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