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입장 전문] SM 측 “설리가 우리 곁을 떠났습니다..추측성 기사 자제해주시길”

  • 최주리 기자
  • 2019-10-14 20:03:52
  • TV·방송
가수 겸 배우 설리(본명 최진리·25)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된 가운데, 설리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측이 공식입장을 전했다.

14일 오후 SM은 “너무나 슬프고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죄송하다” 며 “설리가 우리 곁을 떠났다”고 애도의 뜻을 전했다.

이어 “지금의 상황이 너무나도 믿기지 않고 비통할 따름”임을 전하며, “갑작스러운 비보로 슬픔에 빠진 유가족 분들을 위해 루머 유포나 추측성 기사는 자제해주시길 간곡하게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공식입장 전문] SM 측 “설리가 우리 곁을 떠났습니다..추측성 기사 자제해주시길”

마지막으로 “고인의 마지막 가는 길에 깊은 애도를 표한다”고 전했다.

앞서, 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1분께 자택인 성남시 수정구 심곡동의 한 전원주택 2층에서 최 씨가 숨져 있는 것을 최 씨의 매니저가 발견해 신고했다.

매니저는 전날 오후 6시 30분께 최 씨와 마지막 통화를 한 뒤로 연락이 되지 않자 이날 최 씨의 집을 방문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스스로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이지만 모든 가능성을 열어 놓고 사망 원인 등을 수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다음은 설리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에스엠엔터테인먼트입니다.

너무나 슬프고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죄송합니다.

설리가 우리 곁을 떠났습니다.

지금의 상황이 너무나도 믿기지 않고 비통할 따름입니다.

갑작스러운 비보로 슬픔에 빠진 유가족 분들을 위해 루머 유포나 추측성 기사는 자제해주시길 간곡하게 부탁드리며,

고인의 마지막 가는 길에 깊은 애도를 표합니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