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정책·제도

인천공항 출국하려던 육군 간부 가방서 실탄 발견

  • 박윤선 기자
  • 2019-10-10 22:45:02
  • 정책·제도
인천국제공항을 출국하려던 한 육군 간부의 가방에서 실탄이 발견됐다.

10일 인천국제공항경찰단에 따르면 지난 8일 오후 10시 2분께 인천공항 제1터미널 검색실에서 수하물을 확인하던 한 직원이 실탄 2발과 탄피 1개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 조사 결과 이 실탄과 탄피는 육군 제1항공여단 소속 A준위의 가방에서 나온 것으로 파악됐다. 이 실탄의 종류는 M60 기관총 7.62㎜로 알려졌으며 A준위는 수개월 전 사격훈련 뒤 실탄과 탄피를 챙겨 가방에 놔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준위가 현역 군인인 점을 들어 사건을 군 수사당국에 넘겼다. 군 수사당국은 A준위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김현상기자 kim012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