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정치정치일반
황교안·나경원, 오늘 ‘조국 퇴진’ 광화문 집회 나서

제2차 文 하야 범국민투쟁대회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지난 3일 오후 서울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열린 ‘문재인 정권의 헌정유린 중단과 위선자 조국 파면 촉구 광화문 규탄대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연합뉴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 등 당 지도부가 금일 광화문에서 집회를 열고 ‘반(反)조국·반 문재인’ 투쟁에 나선다.

한국당에 따르면 황 대표와 나 원내대표는 9일 정오 서울 광화문광장 등지에서 보수단체들이 주도하는 ‘문재인 하야 범국민 2차 투쟁대회’에 참석한다.

황 대표는 이날 오전 페이스북 글을 통해 “한글날인 오늘 오후 12시부터 광화문에서 애국시민과 함께합니다”라며 “세종대왕 동상을 보면서 우리 모두 함께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 갑시다”라고 말했다. 나경원 원내대표도 같은 집회에 참석할 예정이다. 황 대표와 나 원내대표는 일반 시민 자격으로 집회에 참석해 별도의 공개 발언 등은 준비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집회는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 회장이 총괄대표, 이재오 전 의원이 총괄본부장을 맡고 있는 ‘문재인 하야 범국민투쟁본부’ 주도로 열린다.
/구경우기자 bluesquare@sedaily.com

지난 3일 오후 서울 시청 방향에서 바라본 광화문광장 주변이 자유한국당 정당 관계자, 범보수단체 회원, 기독교 단체 회원 등이 각각 개최한 여러 건의 집회로 가득 차 있다. /연합뉴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7 14:33:56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