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건설업계

삼성물산 6.3억弗 방글라데시 복합화전 수주

  • 김흥록 기자
  • 2019-10-01 17:26:17
  • 건설업계


삼성물산(028260)이 6억 3,000만 달러(약 7,500억원) 규모의 방글라데시 복합화력 발전소 공사를 단독 수주했다.

삼성물산은 1일 ‘리라이언스 방글라데시 LNG & 파워’가 발주한 방글라데시 메그나갓(Meghnaghat) 복합화력 발전소 공사의 프로젝트 낙찰통지서를 수령했다고 밝혔다. 이 공사는 삼성물산이 단독으로 수행하며 총 공사기간은 34개월로 2019년 10월 착공하여 2022년 7월 준공 예정이다.

메그나갓 복합화력은 방글라데시 수도인 다카에서 남동쪽으로 약 25km 떨어진 나라얀간지(Narayanganj) 시에 가스터빈 2기, 스팀터빈 1기, 배열회수 보일러 2기, 변전소를 포함한 718MW급 복합화력 발전소를 건설하는 공사다. 이 발전소는 메그나갓 산업단지의 전력수요와 함께 다카시를 비롯한 인근 지역의 주거용 전력도 생산한다.

삼성물산은 이번 수주에 앞서 방글라데시에서 시드히르간지(Shiddhirganj) 복합화력 발전 프로젝트를 수주해 진행하고 있다. 지난 해에는 인도네시아 자와 원(Jawa-1) 복합화력 발전소 공사를 수주하기도 했다. 회사 측은 방글라데시가 2016년 이후 매년 7%가 넘는 경제성장률을 보이면서 전력 소비도 증가하고 있어 앞으로도 발전소 신설 수요가 커질 것으로 보고 있다. /김흥록기자 ro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