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라디오스타' 장항준-윤종신, 25년산 '브로맨스' 선공개..에피소드 대방출

  • 김주희 기자
  • 2019-09-11 16:39:58
  • TV·방송
영화감독 장항준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윤종신과 ‘브로맨스’를 뽐냈다. 그는 25년 내내 윤종신의 내리사랑을 받고 있다고 고백하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라디오스타' 장항준-윤종신, 25년산 '브로맨스' 선공개..에피소드 대방출
사진=MBC ‘라디오스타’

오늘(11일) 추석 연휴 편성 변경으로 인해 밤 10시 50분 방송될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장항준, 윤종신의 25년산 ‘브로맨스’가 담긴 선공개 영상을 네이버 TV를 통해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장항준은 윤종신에게 25년 내내 내리사랑을 받고 있다고 고백했다. 그는 “되게 행복했어요, 같이 청춘을 보냈던 시절”이라며 과거 회상을 이어갔다.

장항준은 윤종신에게 많은 도움을 받았다고 털어놓았다. 두 사람의 동거(?) 시절은 물론 그의 어려웠던 신혼 시절에도 윤종신이 살림살이부터 음식까지 하나하나 다 챙겨줬다고.

그는 “친구라는 이유로 매번 와서 도와준 게 항상 고마웠다”라며 진심을 전해 윤종신을 감동케 했다. 윤종신 역시 “항준이랑 같이 있으면 웃겼다”라며 자신이 도와준 만큼 웃음을 받았다고 덧붙여 참된 우정을 선보였다.

당시 장항준은 윤종신의 도움에 “또 해줬으면 좋겠다!”라고 생각했다고. 그는 쌀을 사 온 윤종신에게 “종신아, 잡곡 좀 섞어야겠다~”라며 농담을 날렸다고 털어놔 모두를 폭소케 했다.

뿐만 아니라 장항준은 “이제는 어딜 가도 항상 제가 먼저 계산한다. 그게 기분이 좋더라”라며 윤종신에게 받은 도움을 베풀고 있다고 고백해 훈훈한 마무리를 지었다.

그런가 하면 장항준, 유세윤, 김이나, 박재정이 함께하는 MC 윤종신의 마지막 방송 ‘윤따의 밤’ 특집은 오늘(11일) 10시 5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안영미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