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나 혼자 산다' 박나래, 성훈과 함께한 더블 디제잉 연습으로 안방극장 흥 폭발

  • 최재경 기자
  • 2019-08-26 02:50:51
  • TV·방송
박나래가 ‘나 혼자 산다’에서 디제잉 연습으로 끼를 제대로 보여줬다.

'나 혼자 산다' 박나래, 성훈과 함께한 더블 디제잉 연습으로 안방극장 흥 폭발
/사진=MBC_나 혼자 산다

지난 23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는 성훈과 함께하는 더블 디제잉 연습으로 존재감을 과시했다.

이날 박나래는 이사한 뒤 자신의 집을 처음 방문한 성훈에게 과도한 친절을 베풀어 이목을 끌었다. 그녀는 만나자마자 남자에게 좋은 장어즙을 먹어야 한다고 말하는가 하면 강제로 안방을 구경시켜주는 과감함으로 성훈을 당혹스럽게 만들어 대폭소를 터뜨렸다.

또한 그녀는 불꽃같은 아이디어 뱅커로 활약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팀 이름을 정할 때부터 ‘DJ나래’와 ‘DJ ROiii’(DJ 로이)를 합쳐 ‘DJ불나방’이라는 센스를 발휘해 고개를 끄덕이게 했다. 뿐만 아니라 무난한 의상을 입으려는 성훈에게 가벼운 의상이 좋다며 노출 패션을 적극 추천, 경악하는 성훈을 앞에 두고 하나도 개의치 않는다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의 배꼽을 실종시켰다.

그런가하면 야식을 부르는 메뉴를 선보여 또 한 번 요리퀸의 면모를 보였다. 배고프다 노래를 부르는 성훈에게 뚝딱 치킨랩을 만들어주고도 치즈와 계란 후라이를 넣은 매콤한 짜장 라면에 밥까지 비벼주는 미(美)친 센스를 발휘해 침샘을 제대로 자극했다고.

뿐만 아니라 박나래는 폭발적인 집중력으로 숨겨왔던 카리스마를 뽐냈다. 본격적인 연습에 돌입하자 타고난 리듬감으로 박자를 타며 능숙한 기술을 선보인 것. 처음해보는 더블링에도 불구하고 노련한 ‘DJ나래‘의 매력을 분출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이처럼 ‘나 혼자 산다’에서 리얼 흥생흥사의 일상을 보여주고 있는 박나래는 격 없이 다가갈 수 있는 친근한 매력으로 안방극장에 빅재미를 안겼다.

무한 매력으로 보는 이들을 홀리는 마성녀 박나래의 활약상은 매주 금요일 11시 15분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