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통일·외교·안보

軍, 일본에 北 발사체 정보 공유...지소미아 11월 하순까지 유효

일본이 정보 공유 요청
지소미아, 종료 통보 90일 뒤 11월 하순까지 유효

지소미아, 일본, 경제보복, 북한, 미사일

軍, 일본에 北 발사체 정보 공유...지소미아 11월 하순까지 유효
신형전술유도탄 발사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현장지도했다며 북한이 지난 7일 공개한 발사 장면이 담긴 사진/연합뉴스

군 당국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지소미아·GSOMIA)에 입각해 북한의 발사체 발사 관련 정보를 일본에 제공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합동참모본부는 “한미 정보당국은 (북한 발사체에 대한) 정확한 제원을 정밀 분석하고 있다”라며 “일본이 관련 정보 공유를 요청함에 따라 현재까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이 유효하므로 관련 정보를 공유할 것”이라고 밝혔다.

청와대는 지난 22일 일본의 경제보복 조치에 대응해 지소미아 종료를 선언한 바 있다. 지소미아는 만료 시점 90일 이전에 어느 한 쪽이 종료 의사를 상대측에 통보하면 90일 후 자동 종료된다. 이에 따라 현재 지소미아는 정부가 종료 의사를 공식 통보한지 90일 이후인 오는 11월 하순까지 유효하다.

군 당국자는 “일본 입장에서도 이번 발사체 초기 정보가 필요한 상황인 것 같다”고 전했다.
/송종호기자 joist1894@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