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문화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김소현·손준호·황민현, 연예가중계서 특급케미

  • 최재경 기자
  • 2019-08-23 08:03:49
  • 문화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김소현, 손준호, 황민현이 KBS 2TV 연예가중계에 출연한다.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김소현·손준호·황민현, 연예가중계서 특급케미
/사진=KBS 2TV_연예가 중계

오늘 23일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김소현, 손준호, 황민현이 연예가중계 ‘스타의 퇴근길’ 코너에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소현, 손준호, 황민현이 출연하는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의 연습 현장부터 연습을 마친 후 이어지는 퇴근길 인터뷰까지 공개될 것으로 예고돼 기대를 모은다.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에서 김소현은 극중 태어나면서부터 모든 것을 마음대로 누려온 프랑스의 왕비 ‘마리 앙투아네트’를 맡았으며, 손준호와 황민현은 마리 앙투아네트를 사랑하는 매력적이고 용감한 스웨덴의 귀족 ‘페르젠’ 역으로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 세 배우는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와 관련한 에피소드를 비롯해 다채로운 이야기를 선보일 전망으로, 지금까지는 보지 못했던 김소현, 손준호, 황민현의 색다른 매력을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마리 앙투아네트’를 준비하며 호흡을 맞춰온 세 배우의 케미는 촬영장까지 고스란히 전해져 현장을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세 배우의 유쾌한 인터뷰 현장은 오늘 23일 오후 8시 30분 KBS 2TV 연예가중계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소현, 손준호, 황민현이 출연하는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프랑스의 왕비였으나 18세기 프랑스 혁명으로 단두대에서 생을 마감했던 마리 앙투아네트의 드라마틱한 삶과 사회의 부조리에 관심을 갖고 혁명을 선도하는 허구의 인물 마그리드 아르노의 삶을 대조적으로 조명해 진실과 정의의 참된 의미를 깊이 있게 다룬 작품이다.

한편, 초연에 이어 올해 더욱 섬세하고 화려한 작품으로 돌아온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오는 8월 24일부터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