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경기도, 남부청소년자립지원관 20일 개관…북부에 이어 두 번째

  • 윤종열 기자
  • 2019-08-19 14:05:04
  • 전국
경기도는 도내 위기 청소년들의 주거안정과 안정적 자립을 도울 ‘경기남부청소년자립지원관’을 20일 오픈 한다고 19일 밝혔다.

군포시 산본동에 들어서는 ‘청소년자립지원관’은 가정·학교·사회로 복귀할 수 없는 만 24세 이하 청소년들에게 자립능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하는 시설이다.

사회복지법인 온누리복지재단이 위탁받아 운영할 예정이다.

청소년자립지원관은 위기 청소년들의 개별 거주지를 주기적으로 방문해 사례관리를 하고 청소년들이 안정된 주거공간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주거비와 생필품을 지원한다. 지난해 의정부에 설치된 경기북부청소년자립지원관과 함께 도내 위기 청소년들을 위한 촘촘한 안전망을 구축하고 자립지원을 담당한다. /윤종열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