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정치·사회

교도통신 “日정부, 외교경로 통해 韓에 ‘위안부합의’ 준수 요구”

  • 노현섭 기자
  • 2019-08-14 23:00:41
  • 정치·사회


교도통신 “日정부, 외교경로 통해 韓에 ‘위안부합의’ 준수 요구”
14일 서울 종로구 옛 일본대사관 앞에서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1,400회 정기 수요집회가 열리고 있다./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지난 2015년 체결된 한일 위안부 합의를 준수할 것으로 외교 경로를 통해 한국 측에 요구했다고 교도통신이 14일 보도했다.

교도통신은 이날 일본 정부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위안부 합의는 국제 사회에서 상대방에 대한 비판을 서로 자제하도록 하고 있다”고 전했다.

교도가 인용한 일본 정부 관계자의 발언은 이날 문재인 대통령이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를 “국제 사회에 공유하고 확산해 나가겠다”고 밝힌 데 대한 언급에서 나왔다.

앞서 문 대통령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인 이날 “인류 보편적 관점에서 위안부 문제를 평화와 여성 인권에 대한 메시지로서 국제 사회에 공유하고 확산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다만 교도는 문 대통령의 메시지를 거론하며 “일본의 가해 책임은 언급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노현섭기자 hit8129@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