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그것: 두 번째 이야기' 역대급 기대감이 예술로...10종 팬 포스터 공개

  • 최재경 기자
  • 2019-08-13 07:30:03
  • 영화
9월 개봉을 앞둔 영화 ‘그것: 두 번째 이야기’에 대한 전 세계적인 기대감이 대단하다. 역대 최고의 흥행을 이룬 전편에 이어 이를 능가하는 흥행을 예고하는 가운데 영화의 개봉을 기다리는 팬들의 기대감이 예술로 승화된 10종 팬 포스터 선정작이 공개되었다.

'그것: 두 번째 이야기' 역대급 기대감이 예술로...10종 팬 포스터 공개
/사진=워너브러더스 코리아(주)

해외에서 ‘그것: 두 번째 이야기’의 개봉을 기념해 재능 있는 팬들을 위한 팬 포스터 이벤트를 개최했다. ‘그것: 두 번째 이야기’는 아이들이 사라지는 마을 ‘데리’에 27년 만에 또다시 나타난 그것과 루저 클럽의 마지막 결전을 그린다. 이번 팬 포스터 이벤트는 돌아온 페니와이즈와 성인이 된 루저 클럽이라는 영화의 내용에 맞춰 ‘데리로 놀러오세요’라는 여행 장려 컨셉의 아트워크를 모집했다. 영화의 이미지와 영상에 영감을 받아 제작된 예술성이 돋보이는 총 10편의 팬 포스터를 선정했고 선정작은 각각 1,500달러의 상금을 수여 받았다.

공개된 팬 포스터들은 페니와이즈를 상징하는 빨간 풍선과 서커스 마차, 놀이동산을 비롯해 페니와이즈의 특징을 기괴하면서 환상적으로 표현한 이미지들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번 편에서 선보일 역대급 장면에 대한 힌트들이 숨어있어 영화에 대한 극대화시킨다.

전편인 ‘그것’은 할리우드 박스오피스 역대 R등급 공포영화 1위, 슈퍼내추럴 공포영화 1위, 스티븐 킹 원작 영화 흥행 1위를 기록했다. 가장 무섭고 절대적인 악당인 페니와이즈의 공포가 국적과 세대, 성별을 초월한 공포의 공감대를 형성했다.

돌아온 ‘그것: 두 번째 이야기’에는 제임스 맥어보이와 제시카 차스테인부터 빌 헤이더, 제이 라이언, 제임스 랜슨, 이사야 무스타파, 앤디 빈 등 연기파 배우들이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이들 배우들은 어린이 배우들과 놀라운 싱크로율을 선보이며 최고의 호흡을 완성했다. 여기에 최고의 미남 배우 빌 스카스가드는 다시 한 번 페니와이즈로 분해 최상의 열연을 펼치고, 칸 영화제 심사위원 대상을 수상한 감독이자 배우인 자비에 돌란까지 합류해 전 세계 영화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안드레스 무시에티 감독이 또 다시 메가폰을 잡아 아이들의 성장과 공포의 근원에 초점을 맞춘 전편에 이어 이번 편은 페니와이즈와의 피할 수 없는 최후의 결전을 강도 높게 그린다. 원작자 스티븐 킹이 만족감을 전하며 1편 이상으로 2편을 극찬하는 등 전편의 아성을 넘어설 것인지 벌써부터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그것: 두 번째 이야기’는 공포의 모든 룰을 깬 재미있는 공포영화로서 이제껏 보지 못한 색다름으로 공포 장르의 영역을 더욱 확장시킬 예정이다. 9월 개봉 예정.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